본문 바로가기

Reparto Corse

목록듀라에이스 (2)

  • Bicycle

    자전거 조립을 할 줄 모른다면, 요리를 좋아하지만 감자 깎는 법은 모르는 것과 마찬가지. 요리사가 될 생각이 없어도, 채소 이파리 감별 정도는 해야 정말로 맛있는 음식을 맛 볼 줄 알게 된다. 그리고 마트에서 떨이 야채를 30% 할인가에 사느니 5000원 들고 거리 노점을 둘러보는게 낫다. 조립을 할 줄 몰라도 타는 데는 별 지장이 없다. 하지만 세팅의 진수를 맛 보는 건 포기해야 한다. 손끝이 닿아 살아 생물처럼 움직이는 부품이 나사 반 바퀴 차이로 죽어버리기도 하는데, 살려서 내 몸처럼 움직이도록 하는 것은 미캐닉도 대신 못 해 준다. 할 수 없이 멍때리면서 완성된 자전거를 상상하며 나사 만지고 케이블 끊고 하다보면 90% 정도는 하루 안에 끝난다. 게으름 피우는 것 치곤 빠른거다. 솔직히 내 취향 ..

    2016.08.24 07:15
  • Bicycle

    WH-7701이 뭔지는 잘 몰라도 '대충 뭐시라' 눈치를 챌 정도면 자전거 박사는 말고 석사 쯤은 받을 수 있을지도. 이건 주관적 견해니 태클은 겸손하게 사양한다. 개인적으로는 학위보다 도사 쪽이 좋다. 바퀴에 시마노라 써있고 이름이 네 자리 숫자인 걸 보고 '무슨 등급이래?' 하고 궁금해 했다면 적어도 자기 자전거 부품 등급 정도는 외우고 다니는 라이더일 테고, 네 자리수 맨 앞이 7인 걸 본 순간 듀라에이스를 떠올렸다면 최소한 시마노 10단 구동계 시절을 거친 라이더다. 하지만 진짜 환자 혹은 노련한 라이더라면 적어도 77을 본 순간 듀라에이스 9단 정도는 '무심코' 떠올리지 않았으려나. 환자라는 말은 취소. 진짜 환자는 이 휠 보고 '멋있네' '특이하다' 이런 소린 안 할 게다. '저 헨따이 휠이 ..

    2016.08.04 22:44